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실화영화

[영화리뷰]의지로차별을극복하다.맨오브아너(Men Of Honor.2000) - 결말을 포함한 다수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1943년이라는 시간은 미국에서 흑인들의 권리라는 건 이제 겨우 불평등을 없앤다 정도의 대통령의 발표가 있었을 때이고, 대다수 국민들의 의식은 여전히 불평등의 논리가 뼛속 깊숙이 자리 잡고 있던 시기이다. 이 영화는 그런 시기에 '흑인'이라는 신분으로 흑인 최초의 미국 잠수부가 된 '칼 브레이셔(쿠바 구딩 주니어)'라는 실존 인물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이다. 사실 개인적으로는 '흑인 최초의'라는 타이틀보다 그가 나중에 추가로 얻게 된 '장애인 최초'의 잠수부라는 타이틀이 더 대단하게 느껴지는 건 '흑인'은 단순히 인종을 가르는 기준이지만, '장애'라는 건 아무나 이길 수 없는 대단한 장벽이기 때문이다. 물론 1943년의 '인종차별'은 지금의 우리가 상상을 초월.. 더보기
[영화리뷰]최초보다소중한것.퍼스트맨(FirstMan.2018) - 결말을 포함한 다수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인류 최초로 달에 발자국을 새긴 인물인 '닐 암스트롱'은 미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사에 길이 남을 역사적인 사건을 만들어 낸 인물이다. 이 영화 '퍼스트맨'은 영웅 이전에 한 사람의 인간으로서 '닐 암스트롱'을 이야기하는 데 중점을 둔 작품이다. '닐 암스트롱(라이언 고슬링)'의 X-15 테스트 파일럿 시절부터 이야기를 시작하는데 곧이어 딸 '캐런'의 사망으로 인해 몹시 괴로워하던 '닐 암스트롱'이 'NACA(현 NASA)'의 우주비행사에 뽑히게 된 것을 계기로 아내 '자넷'(클레어 포이)와 새 출발을 결심하는 장면으로 이어진다. X-15 테스트는 '마하 6' 실험을 위한 테스트기로 아폴로 계획 및 스페이스 셔틀 개발에 큰 기여를 했다. 실제로 테스트 중 '마.. 더보기
[영화리뷰]동행의의미.그린북(GreenBook.2017) - 결말을 포함한 다수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그린북(GREEN BOOK)'이란 1936년부터 66년까지 출간된 흑인들을 위한 전용 여행 가이드북으로 특히 인종차별이 극심했던 남부를 여행하는데 필요한 필수서이다. 극 중 주인공인 '돈 셜리(마허 샬라 알리)'는 흑인이자 천재 피아니스트로 1962년 남부 투어 공연을 가는데 그의 운전기사이자 보디가드로 백인인 '토니 발레롱가(비고 모텐슨)'와 동행을 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다.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졌으며 시나리오 작업에 토니 발레롱가의 아들이 참여를 했다. 주요 내용은 '돈 셜리'가 인종차별과 갈등이 심한 남부지방을 순회공연하기 위해 8주간 운전할 기사를 모집하게 되고 마침 돈은 잘 못 벌지만 주먹 좀 쓰며, 말발도 좋은 해결사 노릇을 하는.. 더보기
[영화리뷰]그의뜨거운진심.라스트미션(2017) - 결말을 포함한 다수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클린트 이스트우드는 올해 90살이 되었다. 1960년대와 70년대 헐리우드에서 성공한 대스타가 된지도 벌써 50여년이 흘렀고, 이제 그의 이름은 하나의 아이콘이 되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배우가 된 이후에 감독으로도 데뷔를 하여 수많은 작품을 내놓았는데, '그랜토리노''밀리언 달러 베이비'와 같은 작품은 작품성으로도 높이 인정을 받아 감독으로서의 역량도 인정을 받은 바 있다. 원제가 'The Mule'인 이 영화는 뜬금없게도 '라스트 미션'이라는 괴이한 제목으로 국내에 개봉을 하였는데, 아마도 그러지 않기를 바라지만, 이 작품이 그의 마지막 작품이 되지 않을까하는 생각에서 그런 작명을 하지 않았나 싶다. 90세라는 나이가 그런 나이이다보니 이해는 간다. .. 더보기
[영화리뷰]그해변에서.덩케르크(Dunkirk.2017) - 결말을 포함한 다수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2차 세계대전 당시 독일군에 의해 프랑스의 덩케르크 해안에 포위당한 연합군은 수많은 병사들을 영국으로 이송시킬방법을 애타게 찾고 있었다. 너무 많은 병사들이 해안에 고립되어 있었기에 막강한 해군력을 가지고 있던 영국마저도 이들을 안전하게 영국으로 이송해 생존시킬 마땅한 방법이 없었다. 그때 나선 사람들이 민간선박을 가지고 있던 민간인들이었는데, 실제로 병사들 대부분은 군함을 타고 탈출을 했지만, 병사들을 구하고자 세상에서 가장 위험했던 그 해안으로 용감하게 나섰던 민간인들의 희생은 역사에 남았다. 역사에 기록된 '다이나모 작전'은 약 40만 명에 이르는 병사들을 영국으로 이송시키는 작전이었고, 이 작전의 성공으로 연합군은 훗날 노르망디 상륙작전을 성공시켜 전.. 더보기
[영화리뷰]고통으로치유하기.와일드(Wild.2014) - 결말을 포함한 다수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영화에서 셰릴이 걷는 PCT는 The Pacific Crest Trail의 약자로써 멕시코 국경에서 캐나다 국경까지 이르는 약 4,285km의 험난하기로 유명한 트레킹 코스이다. 일반인이 걷는다면 대략 180여 일 정도가 걸린다는 그 여정을 단 90여 일 만에 완주한 셰럴 스트레이드가 쓴 책 "와일드"를 주인공을 연기한 리즈 위더스푼이 제작까지 맡았던 영화이다. 그러니까 실화를 다룬 영화이다. 주인공 셰릴은 매우 불우했던 유년기를 보낸 여성이다. 가난하고, 술에 찌들고 폭력적이었던 아빠에 의한 공포스러운 가정분위기에서 자란 그녀는 다행히도 그러한 환경에서도 긍정적이고 밝았던 엄마 덕분에 희망을 잃지 않고 살 수 있었고, 비로소 아빠의 그늘에서 벗어나 남동생과.. 더보기
[영화리뷰]절망속에서만나는희망.터미널(The Terminal.2004) - 결말을 포함한 다수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1988년부터 2006년까지 프랑스 파리 샤를 드골 국제공항에서 18년 동안 머물렀던 이란인 '메르한 카리미 나세리'라는 인물의 실화에서 모티브를 가져 온 영화이다. 18년이라는 시간을 어떻게 공항 터미널에서 보냈을지 상상조차 안 가지만 그는 그 시간 동안 매일신문을 읽고, 일기를 썼으며 그 일기를 기초로 'The Terminal Man'이라는 자서전까지 쓰게된다. 그리고 그 자서전은 영화화되기까지 한다. 그는 모든 곳에서 추방되어 오갈데 없는 절망에 빠졌을 테지만, 절망보다는 '희망'을 갖고 생활한 그의 모습들이 영화에 비친 주인공 '나보스키'의 모습을 통해 조금이나마 투영되어 영화의 분위기도 다행스럽게도 전반적으로 밝고 유쾌하다. 그리고 그 안에서 톰 행.. 더보기
[영화리뷰]성공적인실패.아폴로13(Apollo13.1995) - 결말을 포함한 다수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 1969년 7월 20일 16:18(미국 동부 표준시) 인류가 달에 착륙하게 되면서 인류의 오랜 꿈이 실현되었다. 무려 50년전의 일이지만 아직도 논란이 되고 있는 부분은 실제 우주비행사들이 '달에 착륙을 했는가'라는 부분이다. 냉전시대에 소련과 미국의 우주전쟁의 핵심이었던 '인간의 달착륙 계획'은 양국의 자존심이 걸린 문제였었고, 그 당시도 천문학적이었던 비용을 지불하면서까지 진행되던 프로젝트였다. 미국은 아폴로 11호가 달에 도착하기까지 1호부터 10호의 예행연습을 진행했으며 그 과정에서 발생한 예지치 사고로 우주조종사를 여러차례 잃기도 했다. 많은 준비 과정을 거친 후에 1969년 아폴로 11호가 달에 도착했고 뒤를 이어 12호도 달에 착륙하여 11호보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