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LG화학

[종목공부] 외국인들이 삼성전자를 팔고 사들인 종목 [LG화학]. 단기적인 불확실성을 해소한 댓가. 18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이달들어 외국인들은 유가증권시장에서 2조7475억원어치 주식을 순매도했다고 합니다. 이 기간동안 외국인 순매도 규모의 82.76%가 삼성전자(2조37억원)와 삼성전자우선주(2702억원)에 집중되었습니다. 이는 메모리반도체 업황 둔화에 더해 한국 증시가 힘을 쓰지 못한 이유로 분석됩니다. 반대로 이 기간동안 외국인들이 사들인 종목에는 LG화학, SK이노베이션, 한국가스공사 등이 있었습니다. 이 중 LG화학은 3675억원어치 매수를 했는데, 자회사인 LG에너지솔루션과 미국 전기차업체인 GM이 전기차 화재 관련 리콜 비용 합의를 한 영향으로 풀이됩니다. 특히나 리콜에 소요될 비용 7000억원을 충당금으로 쌓으면서 3분기 실적이 기존의 전망치를 대폭 밑돌 가능성이 커졌지만 이를 불확실.. 더보기
[종목공부] 결국은 전기차배터리, [LG에너지솔루션]이 이끌어갈 [LG화학] LG화학은 2020년 매출 30조575억원, 영업이익 2조3532억원을 달성했다고 지난 27일 발표했습니다. 전년 대비 매출은 9.9%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무려 185.1% 늘었습니다. LG화학이 매출 30조원을 돌파한 것은 창사이래 처음입니다. 전기차 시장에 배터리를 공급하는 LG에너지솔루션 실적이 크게 증대되었습니다. 다만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석유화학 부문이 예상보다 부진하여 1년전 수립했던 매출목표에는 미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LG화학은 2021년 매출 37조원을 달성하겠다는 공격적인 목표를 설정했습니다. 특히 LG화학의 중요한 사업분야가 되어가고 있는 LG에너지솔루션이 올해 매출 목표를 18조9000억원으로 설정했습니다. 지난해 매출 대비 50% 가량 성장하겠다는 것입니다. 이를 위한 전.. 더보기
[LG화학]의 분사. 전지사업부 물적분할. [LG화학]의 미래는? LG화학의 배터리 부문 분사는 아주 오래된 이슈입니다. 배터리 사업부문으로 분사해 상장할 것이라는 예측이 꾸준하게 제기되어 왔고, 업계의 관심 또한 높았습니다. 최근 세계 전기차 배터리 공급 부족 현상이 심화되는 가운데 LG화학이 세계 전기차 배터리 점유율 1위에 등극하고, 이에 따라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러브콜이 이어지면서 분사설은 기정사실화 되었습니다. 16일 배터리 업계에 다르면 LG화학은 코로나19로 인한 단기 실적 악화 가능성이 대두되면서 분사 결정을 보류했으나 지난 2분기 전기차 배터리 부문에서 흑자를 달성하자 분위기가 반전되었습니다. 차동석 LG화학 최고재무책임자(CFO.부사장)가 올 2분기 실적발표 콘퍼런스콜에서 "배터리 사업 분사와 관련해 사업 및 주주가치를 제고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더보기
[니콜라]희대의 사기극? 공매도업자의 쑈? GM의 투자.(feat.LG화학, 한화) 미국의 수소전기차 기업인 [니콜라]가 사흘간 천국과 지옥을 오갔습니다. 지난 8일 미국의 대표적인 자동차 기업인 GM이 20억달러를 투자해 니콜라 지분 11%를 확보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니콜라의 주가가 40.79%까지 폭등했습니다. 업계에서는 이번 협력으로 니콜라의 수소차 생산능력 의구심이 해소되었다는 관측입니다. 이날 니콜라와 비교되는 전기차 기업 [테슬라]는 21.06% 폭락한 채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GM은 이번 합의로 니콜라의 [배저]트럭을 설계 제조할 뿐 아니라 니콜라 임원 1명을 지명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니콜라 주식 취득과 배터리 등의 양산 효과로 40억달러 이상의 이익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니콜라는 GM에 생산을 위탁함으로써 자체 생산에 들어가는 비용을 50억달러 이상 절감.. 더보기
[테슬라]한달 앞으로 다가온 배터리데이.국내 2차전지업계에 영향은?(LG화학, 삼성SDI,SK이노베이션) # 배터리데이? 배터리 데이는 테슬라에서도 처음 여는 행사입니다. 지난해 주주총회에서 엘런 머스크 테슬라CEO는 배터리와 파워트레인 투자자의 날을 갖겠다고 언급했는데, 바로 이게 9월 22일 열리는 배터리데이가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4월에 열릴 예정이었는데 몇 차례 연기가 되면서 최종적으로 연례 주주총회와 함께 배터리데이를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한국 시간으로 9월 23일 오전 6시30분에 전세계로 생중계 된다고 합니다. 이번 이벤트는 테슬라가 앞으로 채팩하게 될 배터리 기술이나 전략, 개발 방향성 등을 공유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 배터리데이와 세계 시장 전기차에서 배터리 가격은 원가의 약 40%를 차지한다고 합니다. 그만큼 핵심 부품이라는 것입니다. 전기차 시장이 본격적으로 개화하면서 배터리.. 더보기
[루시드에어].테슬라의 대항마. 충전속도가 가장빠른 전기차.그리고 LG화학 [테슬라]의 대항마로 불리는 미국 [루시드 모터스]가 밝힌 바로는 "루시드 에어(Lucid Air)는 충전속도가 가장 빠른 전기자동차가 될 것"이라 했습니다. 루시드 모터스에 따르면 [루시드 에어]는 최대 300kw 충전속도를 지원하는 고속 충전기를 이용해 분 당 최대 20마일(32km)의 속도로 충전할 수 있습니다. 덕분에 20분 내에 충전으로 300마일(482km)의 거리를 주행 가능, 충전 소요시간을 크게 단축시킬 것으로 보입니다. 이는 최대 250kw충전 속도를 지원하는 테슬라 급속 충전기기 [슈퍼차저]보다도 훨씬 빠른 수준입니다. [슈퍼차저]는 분당 15마일(24km)의 충전 능력을 갖추었습니다. 루시드 모터스는 폭스바겐의 자회사인 [일렉트리파이 아메리카(Electrify America)]와 파.. 더보기
[종목공부][SK이노베이션]의 역습.국내 전기차 배터리 시장의 흐름. SK이노베이션은 지난 3월 부터 현대차 체코 공장에서 생산하고 있는 [코나 일렉트릭]에 배터리를 공급해 왔으며, 기아자동차의 전기차 [니로]에도 탑재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대 기아차와 SK이노베이션의 배터리 동맹이 속도를 내고 있는 모양새입니다. 이전에는 LG화학은 현대자동차, SK이노베이션은 기아차로 양분되는 구도였습니다. 하지만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에서 화재가 발생하는 일이 빈번해지고 있는 상황에서 SK이노베이션으로의 교체는 시사하는 바가 있다고 하겠습니다. 오늘(16일) 자동차 및 배터리 업계에 따르면 지난 7월 22일부터 사흘간 독일 레이싱 서킷인 유로스피드웨이 라우지츠에서 1회 충전에 1000km를 달린 코나 일렉트릭에는 SK이노베이션 헝가리 공장에서 생산한 배터리가 탑재 된 것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