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lg화학주가

[종목공부] 외국인들이 삼성전자를 팔고 사들인 종목 [LG화학]. 단기적인 불확실성을 해소한 댓가. 18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이달들어 외국인들은 유가증권시장에서 2조7475억원어치 주식을 순매도했다고 합니다. 이 기간동안 외국인 순매도 규모의 82.76%가 삼성전자(2조37억원)와 삼성전자우선주(2702억원)에 집중되었습니다. 이는 메모리반도체 업황 둔화에 더해 한국 증시가 힘을 쓰지 못한 이유로 분석됩니다. 반대로 이 기간동안 외국인들이 사들인 종목에는 LG화학, SK이노베이션, 한국가스공사 등이 있었습니다. 이 중 LG화학은 3675억원어치 매수를 했는데, 자회사인 LG에너지솔루션과 미국 전기차업체인 GM이 전기차 화재 관련 리콜 비용 합의를 한 영향으로 풀이됩니다. 특히나 리콜에 소요될 비용 7000억원을 충당금으로 쌓으면서 3분기 실적이 기존의 전망치를 대폭 밑돌 가능성이 커졌지만 이를 불확실.. 더보기
[종목공부] 결국은 전기차배터리, [LG에너지솔루션]이 이끌어갈 [LG화학] LG화학은 2020년 매출 30조575억원, 영업이익 2조3532억원을 달성했다고 지난 27일 발표했습니다. 전년 대비 매출은 9.9% 증가했고, 영업이익은 무려 185.1% 늘었습니다. LG화학이 매출 30조원을 돌파한 것은 창사이래 처음입니다. 전기차 시장에 배터리를 공급하는 LG에너지솔루션 실적이 크게 증대되었습니다. 다만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석유화학 부문이 예상보다 부진하여 1년전 수립했던 매출목표에는 미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LG화학은 2021년 매출 37조원을 달성하겠다는 공격적인 목표를 설정했습니다. 특히 LG화학의 중요한 사업분야가 되어가고 있는 LG에너지솔루션이 올해 매출 목표를 18조9000억원으로 설정했습니다. 지난해 매출 대비 50% 가량 성장하겠다는 것입니다. 이를 위한 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