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슈,시사,과학,궁금한것들

[서울폭우] 서울, 경기 물폭탄에 벌어진 일들. 신림동 펠프스, 서초동 현자.

서울, 경기지역에 지난 8일 오후부터 밤까지 시간당 100mm의 많은 양의 비가 내렸습니다. 갑작스러운 폭우로 인해 수도권 곳곳이 물에 잠기고 인명 피해가 있었는데요. 비 피해로 여러 곳이 침수가 된 가운데 소셜미디어에 눈길을 끄는 동영상과 사진들이 있었습니다.



신림동 펠프스

신림동에서는 빗물로 가득 찬 도로에서 수영을 하고 있는 시민이 있었습니다. 보아하니 누군가 이 장면을 의도적으로 찍기 위해 연출은 한 상황 같은데요.
재산피해에 인명피해까지 일어났는데, 이런 퍼포먼스는 재미로만 보기에는 안타까운 면이 있습니다. 이웃의 아픔을 함께 할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그리고 동영상에 출연하신 분의 건강도 염려되는군요.


서초동 현인

강남, 서초 부근도 큰 피해를 입었는데요. 차가 거의 잠길 정도의 도로 한가운데에서 차량 지붕에 처연하게 앉아 비가 그치기를 기다리는 한 회사원의 사진도 화제입니다. 이분은 자신의 발 쪽을 찍어 sns에 올리기도 하셨네요. 그 상황을 그냥 즐기신 듯하네요. 서초동의 현인이 맞는 것 같습니다.



도림천, 중랑천 등 한강 지류들도 범람으로 주변 주택과 상가가 많은 피해를 입었습니다. 오늘 9일과 10일까지 비가 계속 내린다고 하는데 더 큰 피해는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반응형